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공지사항
기숙학원뉴스 입학정보 강사진스팩 합격생인터뷰 학원장인터뷰
현재위치 : 기숙아닷컴 > 학원자료 > 합격생인터뷰
 
눈 한번 감고 참고 공부한다면, 눈을 떴을 때 원하는 것이 앞에 있을 것
조회 : 153   추천 : 0
  작성일 : 19-08-13


  • 재수를 시작할 때 선생님들께서 나눠주신 합격 수기를 보고 힘을 많이 받았었는데이 합격 수기를 제가 쓰게 될 줄은 정말 생각도 못했습니다

    저는 고등학교 2학년 말부터 수시에 대한 강박을 좀 심하게 받기 시작했고이 강박은 성적의 하락으로 이어졌습니다제가 원하는 대학과 학과를 지원하지 못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 수시를 포기하고 정시를 선택하여 공부하기 시작했지만주변의 여러 유혹들을 뿌리치지 못하고 원하는 시간에만 공부를 하고 시험 때는 실력에 의존하기보다는 운에 의존하기 시작했습니다이미 줄어있던 실력에수능 때는 컨디션 조절도 실패했으며 설상가상으로 수학까지 밀려 써서 차마 대학을 선택하기엔 부끄러울 법한 점수가 나오기까지에 이르렀습니다그래서 사실 재수를 시작하게 된 계기는 자존심 때문인 것 같습니다부모님의 기대뿐만 아니라 주변 사람들에 대한 나의 기대그리고 나에 대한 기대마저도 완벽히 져버리기엔 제 자신이 너무 부끄러웠습니다이랬던 제게 재수는 선택이 아니라 필수로 다가왔습니다.

    고등학교 2학년 겨울방학 때 강대 기숙 윈터스쿨을 다녀온 적이 있습니다이 때 공부는 열심히 했다고 생각하지는 않지만 스스로 돌아보는 시간을 가지게 되었고선생님들에 대한 믿음이 생겼으며공부를 하는 데에는 환경이 정말 중요하겠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재수를 선택하게 되었을 때유혹을 잘 뿌리치지 못하는 저는 통학 재수나독학 재수로는 성공할 자신이 없었기에 기숙학원을 들어가기로 결정했고윈터스쿨을 통해 선생님들과 안면이 있고주변에서 입결이 좋다고 소문났던 강남대성학원을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저는 수능 성적이 부족해서 조기선발반 유시험 전형으로 강대기숙을 들어갔습니다남들이 한창 놀 때인 1월 초에졸업도 하지 않고갇힌 채 공부를 해야 한다는 현실은 너무 견디기 힘들었습니다그래서 들어간 지 1주일 만에 부모님께 나가겠다고 전화를 드린 적도 있고스스로에 대한 자책에 빠져 밤늦게까지 잠을 이루지 못하고 뒤척인 적도 있습니다하지만 그럴 때마다 생활담임 선생님들과 얘기를 나누고한 번 더 버텨보고부모님의 응원 편지를 받으며 하루하루 버텼습니다하지만 무엇보다도 가장 큰 힘이 되었던 것은같은 반 학우들인 것 같습니다모두 다 같은 상황은 아니겠지만같은 반에서같은 고통을 감내하며 같은 목적을 이루려 나아가고 있다는 점에서 서로 말은 하지 않아도 위로가 되는 듯 했습니다늘 반에서 졸지 않고 열심히 하는 친구들을 보며 자괴감이 들 때도 있지만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되고늘 밝은 친구들에게선 활력을 얻었으며 잘 하는 친구들을 보며 내 공부법에 대해서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되고 각자에게서 부족했던 것을 서로에게서 찾아가며 더 나은 공부를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학원 생활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자기주도적인 학습인 것 같습니다곳곳에 계신 선생님들께서 잘 케어해주시고 하시지만워낙 학생들의 수가 많다보니스스로 하지 않으면 얻지 못하는 것들이 있습니다저 같은 경우에는 초반에 되게 조용히혼자 공부만 하고 싶어 했고계획도 잘 세우지 않았습니다그러다 보니정작 제가 필요한 조언은 못 얻고뭘 했는지 체크도 불가능했고친구들에게서 자료 같은 것들도 공유가 불가능했습니다학과담임 선생님과의 가벼운 면담 이후이렇게 부족했다는 것을 깨닫고매일 시간별로 쪼개서 계획을 세우고 과목별로 하루마다 시간을 할당하고세웠던 계획표는 보관 후 나중에 복습할 때 이용했습니다선생님들은 세세한 시간표가 도움이 많이 된다고 하셨지만저 같은 경우는 세세한 시간표보다는 과목명과 소단원명페이지 정도로만 간단한 시간표를 세우고그날 했던 공부는 과목만 봐도 기억이 나게끔 공부했습니다.

      

    제 공부법을 간략하게 소개하자면일단 국어는 기출을 정말 열심히 풀었습니다기출 같은 경우는 3번 정도 돌린 것 같은데 첫 번 째에는 시간을 잡아놓고 빠르게 푸는 연습을 하였고두 번 째에는 선지 하나하나 무슨 뜻인지출제자의 의도는 무엇이었는지 고심하며 문제를 풀었고세 번째는 감을 잃지 않기 위해 최대한 시간에 맞춰서 풀도록 노력했습니다수학 같은 경우는 최대한 모든 것을 식을 써서 풀었고어떤 개념이 쓰였는지도 최대한 뽑아내려 했습니다영어는 수특과 수완만 주제쓰인 표현 위주로 깊게 공부를 했고과탐같은 경우는 몰랐던 개념들을 조그만 개념 책에다가 모두 정리해서 가지고 다니면서 틈틈이 보았던 것 같습니다공부를 하면서 simplicity is the best 라는 말처럼어떤 과목을 공부하더라도가장 단순한 곳에서 답이 나온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항상 기본에 충실하고알던 것이라도 다시 한 번 보는 습관을 들였으면 좋겠습니다.

      

    저는 엄청나게 성실하다거나좋은 학생은 아니었습니다전자사전에 노래를 다운받아 들어가서 걸리기도 하고수업 때도 많이 졸았고 점심시간 저녁시간에는 탁구 치느라 바빴으며 화장실사물함 보건실 등 여러 곳에서 시간을 때웠습니다그랬기에 후배들에게 더 진심어린 조언을 해줄 수 있을 것 같습니다일단 저는 강대기숙을 선택한 것에 대해 조금의 후회도 없습니다나름 즐거운 재수생활이었다고도 자부할 수 있습니다크게 세 가지를 얘기하고 싶은데첫 번째는 친구들을 잘 사귀라는 것입니다선생님들 중엔 친구를 사귀는 것에 대해서 그리고 친하게 지내는 것에 대해서 부정적으로 바라보시는 분들이 많은데저는 사실 기숙에서 사귄 친구들 덕분에 일 년 내내 공부에 집중을 잘 할 수 있었습니다같이 스트레스도 풀고공부 얘기도 하고 편하게 모르는 것을 물어보기도 하며 더 큰 힘을 얻었던 것 같습니다두 번째는 너무 자책하지 말라는 것입니다저는 늘 제가 부족한 것을 느끼면 자책을 하곤 했었는데돌이켜 생각해보면 오히려 저에게 독이 되었던 것 같습니다슬럼프에 빠지게 하기도 하고친구가 밉게 느껴지기도 했으며밥도 잘 안 먹게 되었었는데이제 와 생각해보니 각자의 방식으로노력하고 있었던 것을 지금 성적이 나오지 않는다는 이유로내가 부족해 보인다는 이유로 자책을 하는 것은 오히려 공부를 더 하기 싫게 만든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세 번 째는 선생님들을 믿어라 그러나 자기 자신을 더 믿어라 라는 것입니다선생님들의 방식을 모방하고선생님들의 조언을 따르고선생님들께서 추천해주신 대학들을 잘 고려해보되항상 선택은 자기 자신이 하는 것이고그것을 실행에 옮길 사람 역시 본인이기 때문에각자 자신이 원하는그리고 바랐던그 자기를 잃지 않고 공부를 해 나아가면 좋겠다는 생각입니다

      

    학원에서 공부하는 것이 정말 생각도 할 수 없을 만큼 힘들겠지만진짜 늘 하는 말처럼 눈 한번 감고 참고 공부한다면눈을 떴을 때 원하는 것이 앞에 있을 것이라는 것을 알았으면 좋겠습니다.


 
   
 

기숙학원정보 MOVIE 학원정보 포토학원정보 기숙학원모집요강
02-538-0701 기숙학원입학상담 바로가기
전국 도,시,군별 기숙학원정보 전국기숙학원명단
  대학에서 수학교육과, 수학과 둘…
  강남청솔 기숙학원 흡연가능한가…
  중하위권에 특화된 기숙학원 있…
  미대 기숙 학원에 대해 알려주세…
  공부.. 슬럼프가 왔을 때 해결방…
입시자료실
대표 : 한치호  l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한치호  l  상호 : 한스커뮤니케이션  l  사업자등록번호 : 215-20-33514
이메일 : gkscl125@nate.com  l  Tel : 02-488-4010  l  Fax : 02 - 488 - 4059
주소 : 서울특별시 송파구 가락동 99-6 503호
Copyright ⓒ 2011 gisuka.com all rights reserved.